기분좋은날

1. 운전면허 도로주행 합격!
뒤에 참관하는 동안 시험관이 갑자기 앞에 탄 여자한테 미등을 켜보라는거다.
그 여자 당황 '미등??'. 학원에서는 도로코스만 외우게 하지 실제 운전에 필요한 미등 켜는 것 조차 알려주지 않았던 것.
'뒤에 아가씨는 미등 어떻게 켜는지 알아요?' '(눈치로 찍어서) '핸들왼쪽거요...'
'좀있다가 시험볼때 작동시켜보세요. 한번보게' 
크아아 올리면 오른쪽깜빡이고 내리면 왼쪽깜빡이인데 미등을 켤려면 어떻게 해야하지 밀어야하나 땡겨야하나..
그 순간 사용이 금지된 핸드폰을 몰래 꺼내 오빠랑 동생한테 문자보내서 알아냈다 (진땀)
다음번에 다른 여자가 뒤에 참관하다가 전화를 받았는데
시험관이 완전 버럭하면서 핸드폰 쓰면 불합격시킨다고 해서 조금 찔림. 
시험관이 코스 2/3쯤 돌았을때 '오호 잘하네~'라며 칭찬까지 해주셔서 으쓱했는데 
마지막 학원 들어오는 길에 횡단보도에서 우회전하는 타이밍을 놓쳐 약간 머뭇하면서 애매하게 걸림.
시험관이 뒷차에서 태클걸었으면 불합격인데 다행히 뒤에 아무도 안따라와서 감점만 조금 시켰으니
앞으로 상황판단 잘할것!이라는 코멘트를 남기고는 합격시켜주셨다. 감사합니다. 굽신굽신.
운전경력 20년 가까이 된 엄마 - 지난달에 면허딴 동생 - 에 이어서 우리집 넘버쓰리 드라이버~
이제 남은건 우리 아버지 -_- 요새 필기책 들여다보고 계신다니 다행이다
넷다 면허를 따면 가족끼리 강원도에 도로연수 겸 여행 가기로 했다 ♡

2. mp3 수리
바로 부평역 아이리버존에서 클릭스 AS 맡기고 미스터도넛에서 오리지널커피&샌드위치를 시켰는데
오늘따라 커피가 왜이리 맛있는지! (사실 겉이 바삭한 샌드위치도 짱) 혼자 속으로 감동의 눈물을 흘리고 있는데
나만 그렇게 느낀게 아닌건가,  옆에 커플 중에 여자가 '우와 커피 너무 맛있다!!'라고 호들갑을 떨더라는
책 읽으면서 떠오르는 아이디어들도 열심히 스케치하고 서점에 가서 디자인잡지도 좀 읽고
mp3 찾으러 갔는데 다행히 수리비 0원!
일주일만에 이어폰을 귀에 꽂고 재생시키니 september second가 흘러나온다. 감동의 소름이 좌르륵.

3. qwe 티셔츠 출시!
컨택받은게 겨울이었던거 같은데 여튼 몇달만에 드디어 티셔츠가 나왔다.
아무래도 프린트하면서 색감이 많이 옅어지고 그림도 생각보다 좀 작게 들어가긴 했지만 ..
그래도 감격 ;ㅁ;
아직 2-3장 더 그려야되는데 아무래도 도쿄갔다와서 해야할듯
작가한테는 공짜로 좀 몇장 줄려나? 도쿄갈때 입어야지 갸르르

4. 헬스 다시 시작!
학교 나가던 거의 한달간 열심히 빠져먹던 헬스를 어제부터 다시 나가기 시작했다. 
'회원님 너무 많이 쉬시는거 같아요..'라는 트레이너의 경멸의 눈빛이 잊혀지질 않아
오늘은 괜히 마감시간 12시 5분전까지 열심히 하는척 하다가 왔다
자자 다시 시작!!
 

'오늘하루 >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공연] 2010 Grand Mint Festival  (1) 2010.10.25
[공연] 2010 자라섬재즈페스티벌  (0) 2010.10.25
last fm  (0) 2010.10.21
기분좋은날  (0) 2009.04.23
그래서! 방학 일정은  (0) 2008.06.26
welcome to BinsLog  (2) 2008.06.25

Complexity Maps 4. Marcos Weskamp - News Map / Social Circles

사용자 삽입 이미지
News Maps

www.marumushi.com/apps/newsmap/newsmap.cfm

각 분야별 뉴스의 가장 중요한 헤드라인을 시각화한 어플리케이션. 각 섹션은 더 최신 기사일 수록 밝은 톤으로, 이슈가 더욱 부각될수록 면적이 더 커짐. 



사용자 삽입 이미지

Social Circles

http://www.marumushi.com/apps/socialcircles/index.cfm

메일링 리스트를 통해 사회 네트워크를 시각화한다. 거의 실시간으로 그들이 보내는 메일들간의 관계를 볼수 있다.




Marcos Weskamp
현재 사람들은 정보의 범람 속에서 작업하고 있습니다. 너무나 많은 정보가 있습니다. 우리는 도심의 어디서나 잡지, 광고, TV, 라디오 등을 통해 흘러나오는 정보의 홍수 속에서 인간의 감각을 자극하는 수많은 이미지들을 접하고 있습니다. 인터넷은 매우 훌륭한 커뮤니케이션 도구이지만 매일 지속적으로 과도한 정보를 처리하고 있습니다.

오늘날 인터넷은 새로운 과제를 안고 있습니다. 규제되지 않은 다량의 정보 배포방식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대규모 데이터를 체계화, 간소화, 분석할 수 있는 새로운 시각적인 패러다임이 필요합니다. 새로운 UI 필요성도 많은 양의 정보를 처리할 때 등장하는 과제 중의 하나입니다. 경우에 따라 정보를 간단하게 시각적으로 재구성하기만 하면 완전히 새로운 방식으로 정보를 인식할 수 있게 됩니다.
<Macromedia MAX 2005 Korea / 세션 소개>

Christian Nold

http://www.softhook.com/

Christian Nold

Christian Nold is an artist, designer and educator working to develop new participatory models for communal representation. In 2001 he wrote the well received book ‘Mobile Vulgus’, which examined the history of the political crowd and which set the tone for his research into participatory mapping. Since graduating from the Royal College of Art in 2004, Christian has led a number of large scale participatory projects and worked with a team on diverse academic research projects. In particular his ‘Bio Mapping’ project has received large amounts of international publicity and been staged in 16 different countries and over 1500 people have taken part in workshops and exhibitions. These participatory projects have a strong pedagogical basis and grew out of Christian’s formal university teaching. He is currently based at the Bartlett, University College London.

>>>

Concept


Technology is not the neutral, rational instrument that it is portrayed as; instead it appears to be a heady and unstable mix of authoritarian control and anarchic mischief.

My approch is to slip into the gap between these two poles and use it as my medium by combining the freedom offered by the art world with the agency obtainable through design and technology. My aim is to build new tools that reek of possibility and also possible misuse.

The first part of my work is the in-depth research of technological tools in order to unravel their social and political layers. This has so far included the book Mobile Vulgus which scrutinized the mind state and weaponry of the riot policeman. In particular it focused on the futuristic crowd control technologies being developed for use in our streets.

The second part of my practice involves the building of socially constructive, bottom-up tools. These take the form of practical tools such as the Bio Mapping project or the Affect Browser.

I am interested in working with individuals, groups, companies and institutions that are trying to develop new hybrid forms of technology that are socially and economically sustainable.